Loading

NEWS 언론보도

[포토뉴스]동네콘서트 소동


문화강대국이 마련한 `찾아가는 동네콘서트 소동(小動)'이 29일 춘천 몸짓극장에서 `봄·꽃·기지개'를 주제로 많은 시민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장애인 문화예술교육 도 전역 확장돼야”


◇2018 장애인 예술교육 사례 공유회 `우리가 만드는 리듬팡팡'이 17일 춘천 축제극장 몸짓에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신세희기자

장애인 예술교육 사례 공유회


▲ 문화강대국(대표 최정오)이 주관한 장애인 예술교육 사례공유회가 17일 춘천 축제극장 몸짓에서 열렸다.
장애인 예술교육 사례를 공유하는 자리가 도내에서 처음으로 마련됐다.

강원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는 17일 춘천 축제극장 몸짓에서 장애인 예술교육 사례공유회를 개최했다.이날 공유회에서는 2013년부터 지역 내 지적장애인을 대상으로 예술교육 프로그램 ‘우리가 만드는 리듬팡팡’을 기획·진행해온 문화강대국(대표 최정오)이 교육 과정과 변화 사례,성과 등을 발표하며 장애인을 대상으로 한 맞춤형 예술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했다.또 해당 프로그램에 참여한 춘천 밀알재활원 장애인들이 창작안무 공연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지적장애인 스트레스 푸는 ‘리듬팡팡’


문화강대국은 2013년부터 지적장애인 대상 예술교육 프로그램인 ‘우리가 만드는 리듬팡팡’을 운영하고 있다. 사진은 리듬팡팡 프로그램 진행 모습. 문화강대국 제공

사단법인 문화강대국 장애인 예술교육 소개
난타·춤·연극가르쳐…기억력·의사표현력 향상  

문화강대국 도내 최초 장애인 예술교육 사례공유회

장애인들의 더 행복한 삶을 위해 맞춤형 문화예술교육 발전 방향을 모색한다.

(사)문화강대국(대표:최정오)이 도내 최초로 마련한 `장애인 예술교육 사례공유회'가 오는 17일 오후 2시30분 축제극장 몸짓에서 열린다.

강원문화재단의 지원으로 개최되는 이번 사례공유회는 문화강대국이 지난 5년간 지적장애인을 대상으로 예술교육을 진행한 교육과정과 성과를 발표하는 자리다.

장애인에 대한 문화예술교육의 필요성과 함께 관계자들의 의견을 모으는 시간으로 구성되며, 도내 특수교육·유관기관 관계자, 예술단체 등이 참여한다. 이번 사례공유회에서는 교육사례 발표와 지난 5년간 교육과정을 담은 영상 상영, 교육에 참여한 춘천 밀알재활원 참여자들의 창작안무 공연도 펼쳐진다.

문화강대국은 2013년부터 지적장애인을 대상으로 한 예술교육 프로그램 `우리가 만드는 리듬팡팡'을 기획해 현재는 지체, 발달, 복합, 다운증후군 등 각기 다른 장애 유형에 따라 맞춤형 교육을 해 오고 있다.

또 입문·심화·융복합 교육, 사회성 개발 프로그램 등 교육 참여자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과 함께 교육자료집 `팡팡체조', 그림책 `몸으로 말해요', 예술교육 사례집 `우리가 만드는 리듬팡팡' 등 자료집을 발간했다.

최정오 대표는 “사례공유회를 통해 도내 장애인들을 위한 문화예술 교육 과정을 발전시키고 교육 대상을 확장시켜 나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