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NEWS 언론보도

[춘천]수령 300년 삼천동 갈참나무 오늘 추모공연

【춘천】오랜 시간 동안 시민들의 소원을 묵묵하게 들어 온 300년 수령의 갈참나무를 위해 특별한 추모공연이 열린다.

(사)문화강대국(대표:최정오)이 마련한 갈참나무 추모공연이 6일 오후 7시30분 삼천동 베어스 호텔 인근 나무가 서 있던 자리에서 펼쳐진다. 지난달 17일 강한 비바람으로 쓰러져 생을 다한 갈참나무는 춘천시보호수로 지정돼 보호를 받았으며, 지역 주민들에게 특별한 사랑을 받아 온 당산목이다. 이날 문화강대국은 풍물팀 `더기'의 대북공연을 비롯, 댄스퍼포먼스팀 `본떼'의 `치유(Remedy)', 밴드 아이보리코스트의 `이별을 주다' 등의 공연을 준비했다. 공연시간은 70분이다. 

[포토뉴스]동네콘서트 소동


문화강대국이 마련한 `찾아가는 동네콘서트 소동(小動)'이 29일 춘천 몸짓극장에서 `봄·꽃·기지개'를 주제로 많은 시민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현대판 마당극으로 신명 나는 `방랑시인 김삿갓'

조선 후기 방랑시인 `김삿갓'이 흥겨운 현대판 마당극으로 재탄생한다. (사)문화강대국(대표:최정오)이 선보이는 `라임의 왕 김삿갓'이 16~18일 오후 7시30분 춘천 축제극장 몸짓 무대에 오른다.

이번 마당극은 세상을 유람하며 자연의 아름다움을 노래하고 탐관오리를 응징한 김삿갓의 시를 국악과 힙합, 양악, 전통음악의 합(合)으로 표현해 낸 작품이다. 특히 조선 후기와 다를 것 없는 현시대를 날카롭게 풍자하고 해학적으로 표현하면서 극의 재미를 더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정오 대표는 “이번 작품을 통해 김삿갓이라는 새로운 문화 영웅을 만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람료는 2만원.  

공연장 상주단체 페스티벌

강원문화재단이 주최하는 `2017 강원도 공연장 상주단체 페스티벌'이 4일부터 나흘간 횡성문화예술회관에서 개최된다.

`강원 예술, 섬강에 흐르다'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페스티벌은 연극과 음악, 인형극, 전통예술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과 부대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4일 문화강대국 신(新) 풍물연희 `벽사(避邪)'를 시작으로, 5일 삼척윈드오케스트라 `독도 콘서트', 공연창작집단 뛰다 `돌아본 자리', 6일 극단 치악무대 `오셀로', 극단 예실 `독도는 대한민국 우리땅! 512년 신라장군 이사부를 찾아서', 7일 문화프로덕션 도모 `동백꽃' 등 7개 단체의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진다.

올해는 `찾아가는 공연' `장거리 관객을 위한 셔틀버스 운영'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문의는 (033)253-7111.  

도 대표 예술단체가 펼치는 `찾아가는 공연'

도 대표 공연예술단체들이 횡성 곳곳을 다니며 `찾아가는 공연'에 나섰다.

강원도공연장상주단체페스티벌추진위원회는 다음 달 열리는 `2017 강원도 공연장 상주단체 페스티벌'에 앞서 축제의 시작을 알리고 공연장을 쉽게 찾을 수 없는 지역관객을 직접 만나기 위해 `찾아가는 공연'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지난 17일 횡성 둔내초교에서 극단 예실의 `해와 달 이야기' 공연을 시작으로 횡성노인복지대학(태성웨딩문화센터 2층)에서 문화강대국의 `찾아가는 동네콘서트 소동(小動)'이 20일 열린다.

같은 날 오후 7시30분 밤두둑마을에서 (사)문화프로덕션 도모가 `동백꽃' 공연을, 27일 횡성 108보병연대에서는 한국전통예술단 아울의 퓨전국악공연이 펼쳐진다.

올해로 5회째를 맞는 2017 강원도 공연장 상주단체 페스티벌은 올해 관객친화형으로 프로그램을 강화해 `찾아가는 공연'과 셔틀버스 운영 등 다양한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강원문화재단이 주최하는 `2017 강원도 공연장 상주단체 페스티벌'은 11월4일부터 7일까지 횡성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다.

문의는 (033)253-7111.